편집 : 2020.4.4 토 01:52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한국뉴스
     
정부 고위직 평균재산 13억300만원
종전 대비 평균 8천600만원 늘어
2020년 03월 26일 (목) 06:51:34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정부 고위공직자 1천865명이 작년 말 기준으로 본인과 가족 명의로 신고한 재산은 1인당 평균 13억300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해당 공직자들이 종전에 신고한 재산에 비해 8천600만원이 증가한 것이다. 신고자 가운데 77.5%인 1천446명은 종전에 신고한 것보다 재산이 늘었고, 나머지 22.5%인 419명은 재산이 줄었다. 우선 주요 인사 가운데서는 문재인 대통령이 종전 신고보다 6천600여만원 줄어든 19억4천900만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지난 1월 임명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이전 신고 보다 9천900만원 늘어난 15억6천400만원을 신고했다. 청와대 참모진 중에서는 김현종 국가안보실 제2차장이 약 5억5천만원 증가한 58억5천100만원을,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이 약 4억7천만원 늘어난 13억8천900만원을 각각 신고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6억9천만원의 '마이너스' 재산을 신고해 전체 대상자 중에 재산총액 하위 2위에 랭크됐다. 국무위원 중에는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107억6천300만원)의 재산이 가장 많았고, 광역자치단체장 가운데 1위는 오거돈 부산시장(64억4천700만원)이었다. 전체 정부 고위공직자 중에서는 주진숙 한국영상자료원 원장(179억3천100만원)과 김종갑 한국전력공사 사장(137억2천900만원)이 각각 재산 총액 1, 2위를 기록했다.

     재산 규모별로 살펴보면 재산공개 대상자 중 17.9%인 334명이 20억원 이상의 재산을 보유했다. 이밖에 ▲ 1억원 미만 128명(6.9%) ▲ 1억∼5억원 453명(24.3%) ▲ 5억∼10억원 461명(24.7%) ▲ 10억∼20억원 489명(26.2%) 등이었다. 가구원별로는 평균 재산(13억300만원) 가운데 본인 재산은 절반가량인 6억6천300만원(50.9%)이었으며, 배우자 재산 5억1천600만원(39.6%), 부모 등 직계 존·비속 재산 1억2천400만원(9.5%) 등 이었다. 재산이 증가한 공직자(1천446명·77.5%) 중 68명(4.7%)은 5억원 이상의 재산이 늘었다고 신고했다. 재산변동 요인별로 보면 부동산 공시가격 상승 등 가액 변동에 따른 재산증가가 평균 4천400만원(51.2%)이었고, 급여 저축이나 상속 등으로 인한 순자산 증가 폭은 평균 4천200만원(48.8%)가량이었다.

    재산이 가장 많이 늘어난 공직자는 허정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상임감사로, 종전 신고 때 보다 약 31억7천100만원가량 증가한 약 54억200만원을 신고했다. 공직자윤리위는 이번에 공개한 모든 공직자의 재산변동 사항에 대해 오는 6월 말까지 심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특히 위법 사실이 발견되면 법무부 등 관계기관에 통보하기로 했다. 연도별 고지 거부율은 지난해 27.4%, 2018년 31.8%, 2017년 30.6%, 2016년 30.2%, 2015년 26.9% 등 30% 안팎을 유지하고 있다. 공직자윤리위는 재산공개 대상 공직자들이 직계존비속 재산 고지 거부를 신청할 경우 독립생계 유지 등 사유가 합당하다고 인정되면 승인하고 있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