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9.5.24 금 05:26
인기검색어 : 콜로라도, 한인,
> 뉴스 > 미국뉴스
     
트럼프 국정 지지율 46% … 취임 후 최고
높은 경제성장률 등 반영
2019년 05월 09일 (목) 05:33:47 weeklyfocus weeklyfocus@focuscolorado.net
     러시아 스캔들’ 의혹에 대한 로버트 뮬러 특검의 수사 보고서 발표 이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 지지율이 취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AFP통신 등에 따르면 여론조사 기관 갤럽이 지난달 17∼30일 유·무선 전화를 이용해 성인 1,024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지지도는 지난달 초 여론조사 때(45%)보다 1%포인트 오른 46%로 나타났다. 이는 3월 초 여론조사 때(39%)와 비교하면 7%포인트 뛰어오른 수치이며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한 2017년 1월 말 이래로 최고치다.

      하지만 여전히 응답자의 절반은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에 불만을 나타낸 것으로 나타났다고 AFP는 전했다. 비록 3월 초 여론조사 때(57%)보다 낮아지긴 했지만, 응답자의 50%는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이 만족스럽지 않다고 답했다. 여론조사 시점도 로버트 뮬러 특검이 윌리엄 바 법무부 장관에게 서한을 보내, 대중에 공개된 특검보고서 요약본 내용이 왜곡됐다고 항의했다는 사실이 알려지기 전이었다고 AFP는 강조했다. 다만 뮬러 특검 보고서 발표 직후 실시된 트럼프 대통령의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는 조사 기관별로 차이를 보였다.

      정치전문매체인 폴리티코와 모닝컨설트폴이 지난달 19~21일 투표권이 있는 성인 1,992명을 대상으로 여론조사를 한 결과에서는 39%만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 운영을 지지한다고 답했다. 반면 국정 운영을 지지하지 않는다는 답변이 57%에 달했다. 또 CNN이 여론조사업체인 SSRS에 의뢰해 지난달 25∼29일 미 성인 1,007명을 대상으로 한 여론조사에선 경제 분야에서 ‘잘 하고 있다’는 응답이 56%를 기록했다. 그러나 ▲건강보험(38%) ▲인종(39%) ▲이민정책(42%) ▲외교(42%) 등 경제를 제외한 모든 분야에서는 지지도가 50%를 밑돌았다.
weeklyfocus의 다른기사 보기  
ⓒ 주간포커스(http://www.focuscolor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11000 E. Yale Ave. # 201 Aurora, Co 80014 | Tel 303-751-2567 | Fax 303-751-2564 | 발행처US ANP Media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현주
Copyright 2009 주간포커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eklyfocus@gmail.com